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영화 '그놈 목소리', 이형호 유괴사건 모티브...'그알' 출신 PD 감독맡아

공유
0


영화 '그놈 목소리', 이형호 유괴사건 모티브...'그알' 출신 PD 감독맡아

center
지난 2007년 개봉한 영화 ‘그놈 목소리’는 박진표 감독의 영화로 배우 설경구와 김남주, 김영철, 강동원, 송영창 등이 출연해 열연했다. 사진=영화사 집
영화 '그놈 목소리'가 TV로 방영되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2007년 개봉한 영화 '그놈 목소리'는 박진표 감독의 영화로 배우 설경구와 김남주, 김영철, 강동원, 송영창 등이 출연해 열연했다. 강동원은 유괴범 목소리 역으로만 출연해 주목을 받았다.

영화 '그놈 목소리'는 대한민국 3대 미제 사건으로 꼽히는 1991년 발생한 이형호 유괴사건을 모티프로 하고 있다.

이 사건은 지난 1991년 1월 29일 서울 압구정동에서 유괴당한 9살 이형호 어린이가 44일 후 한강 배수로에서 싸늘한 사체로 발견됐다. 범인이 끊임없는 협박전화로 비정하게 부모를 농락했으며 범죄 수법이 경찰의 추적을 유유히 따돌릴 정도로 치밀하고 지능적이었던 점이 당시 세간에 큰 화제가 됐다.

작품을 연출한 박진표 감독은 SBS '그것이 알고 싶다'의 첫 PD 출신으로 실제 사건 방영 시 직접적으로 사건을 취재한 것으로 전해졌다. 영화 '그놈 목소리'의 맨 마지막에 어떤 남자의 목소리가 나오는데 이는 실제 범인의 목소리로 범인 검거에 도움이 되고자 넣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그러나 2019년 현재까지 범인은 잡히지 않은 상태다.


홍정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goodlif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