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한화그룹, 불우이웃 돕기 성금 30억 원 괘척

공유
0


한화그룹, 불우이웃 돕기 성금 30억 원 괘척

left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 사진=한화그룹 홈페이지
한화그룹(회장 김승연)이 나눔 경영을 실천하기 위해 올해 성금 30억 원을 냈다고 22일 밝혔다.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희망 2020 나눔 캠페인’에 기부된 성금은 장애인, 저소득 소외계층과 사회복지시설 지원 등에 쓰일 예정이다.
한화그룹의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성금 기탁은 2003년부터 16년째 이어져 오고 있다.

2003년 3억 원을 성금으로 낸 한화는 금액 규모를 늘려 2004년 10억 원, 2007년부터는 12년째 30억 원씩 성금을 쾌척하고 있다.

한편 한화그룹은 매년 창립기념일을 맞아 전국 90여개 사업장, 5000여명 임직원들이 참여해 한 달간 릴레이 봉사활동을 전개하는 등 소외된 이웃들을 위한 다양한 나눔 활동을 진행 중이다.


김민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gentlemink@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