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고려대 첨단의료영상연구소, 개소식 성료

공유
0

고려대 첨단의료영상연구소, 개소식 성료

고려대학교 첨단의료영상연구소가 최근 개소식을 열고, Global R&D 국제심포지엄을 진행했다. 사진=고대의료원
고려대학교 첨단의료영상연구소가 최근 개소식을 열고, Global R&D 국제심포지엄을 진행했다. 사진=고대의료원
고려대학교 첨단의료영상연구소가 지난 1월 26일 고려대 안암병원 영상의학과 콘퍼런스홀에서 개소식을 열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개소식은 고려대 연구중심병원 육성사업단과 고려대 안암병원의 지원으로 개최됐으며 한승범 안암병원장과 주요 보직자 및 연구자가 참석한 가운데 하버드 대학과 공동으로 의료영상과 디지털 헬스케어 Global R&D 국제심포지엄도 진행했다.
첨단의료영상연구소는 인공지능(AI), 빅데이터 등 첨단기술을 활용해 방대한 양의 의료영상정보를 효율적이고 안전하게 관리하고, 유용한 정보로 재생산해 이를 활용한 의학 연구로 의료 발전을 선도할 계획이다.

또한 의료영상 데이터를 활용한 연구 및 개발과 더불어 해외 연구자들과의 네트워크 형성, 교육 등 영상의학과 첨단기술에 대한 지식을 겸비한 연구자 양성을 위한 프로세스 구축도 가속화한다.

한승범 안암병원장은 "인공지능과 빅데이터 등을 활용해 첨단의료영상연구소에서 이뤄질 연구와 개발을 통해 고려대병원이 꿈꾸는 스마트 호스피탈에 한 걸음 다가가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첨단의료영상연구센터의 개소를 계기로 의료기술의 발전을 위한 변화가 이뤄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범진 첨단의료영상연구소 소장은 "의료영상분야는 최근 폭발적인 발전을 이루고 있는 인공지능, 빅데이터를 적용하기에 가장 최적의 분야 중 하나"라며 "이를 활용해 질병을 빠르게 진단하고 예측 가능케 하는 스마트 호스피탈의 발전에 가속도를 얻을 수 있을 것이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재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iscezyr@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