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롯데온 ‘내일온(ON)다’ 론칭 첫달, 기대 이상의 성적표

공유
1

롯데온 ‘내일온(ON)다’ 론칭 첫달, 기대 이상의 성적표

롯데온 내일온다 배송 서비스  /사진=롯데온이미지 확대보기
롯데온 내일온다 배송 서비스 /사진=롯데온
롯데온 익일배송 서비스 '내일온(ON)다'가 론칭 한 달만에 성공적으로 안착했다.

롯데온은 지난 달 익일배송 서비스 '내일온다'를 새롭게 선보였다. 30일 롯데온에 따르면 '내일온다'는 롯데온에서 가공식품, 생활용품 등 상온상품을 평일 오후 4시까지 구매하면, 전국 어디든지 다음 날 모든 상품을 한 번에 택배로 받아볼 수 있는 서비스다. 롯데온은 김포 온라인 전용 센터를 활용한 다양한 배송 서비스를 선보이고, 온라인 시장에서의 점유율 확대에 속도를 내겠다는 목표로 '내일온다' 서비스를 기획했다.
롯데온 '내일온다'는 상품 및 배송 서비스 등의 측면에서 고객의 긍정적인 반응을 얻은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로 '내일온다'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는 '김포 온라인 전용 센터' 실적을 분석한 결과 지난 한 달간(5/1~28) 매출은 익일배송 서비스 오픈 전 일반 택배배송만 운영하던 3개월(1~3월) 평균 매출과 비교해 40% 이상 늘었으며, 올해 1~5월 중 가장 높은 매출을 기록했다.

롯데온은 익일배송 서비스를 통해 단독 상품 및 전용 할인 상품 등을 선보인 점이 긍정적인 반응을 이끌었다고 분석하고 있다. 롯데온은 '내일온다' 전용관을 운영하고, 가공식품, 생활용품, 주방용품, 반려동물용품 등 1만여 개 상품을 선보이고 있다. 특히 고객 수요를 높이고자 롯데마트에서만 구매할 수 있는 PB상품인 오늘좋은, 요리하다, 콜리올리 등을 비롯해 롯데마트가 가성비를 높이기 위해 기획한 '공구핫딜' 상품까지 마트 단독 상품의 모든 재고를 확보해 상품 다양성을 높였다.

'내일온다' 서비스 이용 시 추가 혜택을 제공한 점도 고객 만족도를 높였다. 먹거리 및 생활용품 등 다양한 인기상품을 1+1 기획 상품과 추가 증정 기획 상품 등 차별화된 혜택으로 선보이고 있다. 더불어 론칭 기념 한 달간 무료배송 기준을 낮춰 기존 4만원 이상 구매 시 제공하던 것을 2만원 이상 구매 시 제공한 점도 익일배송 이용에 대한 심리적 장벽을 낮췄다.

롯데온은 익일배송 서비스 '내일온다'에 대한 고객 호응에 힘입어 앞으로도 상품 및 서비스 개선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먼저 5월까지만 제공하고자 했던 2만원 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서비스를 6월까지 연장해 운영하며, 구매 페이지도 고객 편의성에 맞춰 개편해 선보인다. 상품 및 가격 경쟁력도 높여 쌀, 즉석밥, 커피, 물티슈, 화장지, 바디워시 등 30대 인기상품을 대용량 박스 구성으로 기획해 합리적인 가격에 제안할 예정이다.

김종혜 롯데온 홈앤컬쳐팀장은 “익일배송 서비스 ‘내일온다’가 출시 이후 차별화된 상품 및 서비스 등에서 고객들의 긍정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며, “앞으로도 고객 수요에 맞춰 상품 및 서비스를 개선하고, 고객 만족도 향상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조용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yccho@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