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셰브론, 호주 LNG 생산공장 파업중단 합의…공급 불안 해소될 듯

공유
0

셰브론, 호주 LNG 생산공장 파업중단 합의…공급 불안 해소될 듯

미국 거대 석유기업 셰브론 회사 로고(사진=로이터)이미지 확대보기
미국 거대 석유기업 셰브론 회사 로고(사진=로이터)
석유거대기업 셰브론과 오스트레일리아 노조측은 전 세계 LNG 공급을 위협하는 액화천연가스 시설 2곳의 파업 중단에 합의했다.

오스트레일리아 해사노조와 오스트레일리아 노동자노조의 연합체인 오프쇼어 얼라이언스(Offshore Alliance)는 22일(현지시간) 성명을 통해 노동자들이 오스트레일리아 노동 중재기구인 공정노동위원회가 제시한 임금과 근로조건에 관한 제안을 받아들였다고 밝혔다.
이번 조치로 지난해 전 세계 LNG 공급량의 약 7%를 차지했던 웨스턴오스트레일리아의 고르곤(Gorgon)과 휘트스톤(Wheatstone) 시설에서 이달 노동쟁의로 촉발된 분쟁이 해결될 것으로 보인다.


이진충 글로벌이코노믹 국제경제 수석저널리스트 jin2000kr@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