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굿모닝 베트남] 코로나19 치료에 여념없는 의료진…쏟아지는 '지원과 기부'

공유
0


[굿모닝 베트남] 코로나19 치료에 여념없는 의료진…쏟아지는 '지원과 기부'

center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밤새 뛰어다니는 베트남 의료진들에 대한 현지 국민들의 응원과 지원이 이어지고 있다.

13일(현지시간) 베트남 중앙질병병원에 따르면 많은 의사와 간호사들이 코로나19로 격리된 환자를 치료하기 위해 힘들게 노력하고 있다는 사실이 현지언론을 통해 알려지면서 하노이 시민들과 각 기업들로부터 환자와 의료진을 위한 용품, 의료 기기 및 현금 기부가 쏟아지고 있다.
지난 8일 저녁에는 하노이에 있는 한 호텔에서 라면, 빵, 반쯩(베트남 빵) 100여개를 싣은 푸드 트럭이 병원에 도착했다. 이어 10일에는 하노이에서 사업체를 운영하는 응우웬 티 하 박(Nguyen Thi Ha Bac)이라는 여성대표가 병원을 찾아와 의사들에게 6000만 동(약 300만 원)을 기부했다. 11일에는 중앙질병병원에 우유 2000통과 우유를 보관하기 위한 냉장고 4개가 기증됐다. 이번달에만 약 1만5000통의 우유가 기부될 예정이다. 일부 제약 회사는 장비를 지원하기로 결정하고 또 다른 회사는 1000병의 구강 세척제와 1000상자의 기능성 식품을 지원하기로 결정했다. 이외에도 알려지지 않은 많은 국민들이 자신의 방식으로 의료진들을 격려했다.

중앙질병병원 일반 내과 짠 하이 닝(Tran Hai Ninh) 박사는 "개인과 단체의 물질적, 정신적 지원이 질병과 전쟁에서 우리에게 큰 힘이 되고 있다"고 말했다.


응웬 티 홍 행 글로벌이코노믹 베트남 통신원 toadk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