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페르노리카 그룹, 에너지 절감과 폐기물 재활용 등 '친환경 경영'에 총력

공유
0


페르노리카 그룹, 에너지 절감과 폐기물 재활용 등 '친환경 경영'에 총력

center
페르노리카 그룹이 '친환경 경영'을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사진=페르노리카 그룹
글로벌 주류기업 페르노리카 그룹이 '친환경 경영'을 위해 팔을 걷어붙였다.

페르노리카 그룹은 지난해 12월 'RE100 캠페인'에 공식 참여 의사를 밝혔다. RE100은 국제 비영리 환경단체인 기후 그룹(The Climate Group)과 탄소정보공개프로젝트(CDP: Carbon Disclosure Project) 연합이 협력해 기업이 사용하는 전력의 100%를 신재생에너지로 사용하겠다는 글로벌 신재생에너지 캠페인이다.

이에 페르노리카 그룹은 제품 생산 단계부터 에너지 절감과 자원순환 활동 실천을 적극 펼치고 있다. 특히 생산시설인 증류소에서 폐기물 재활용, 전력 사용 절감, 신재생에너지 사용 등 다방면에 걸친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실제로 그룹 내에서 '발렌타인'과 '로얄살루트' 등을 생산하는 위스키 제조사 시바스 브라더스(Chivas Brothers)는 모든 증류소에서 적극적인 에너지 절감을 실천하고 있다. 한 해 동안 약 43t의 폐기물을 가스와 에너지로 전환시키는 동시에 영국 내 32개 증류소의 음식물 쓰레기 재활용률 100%를 달성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그룹은 에너지 절감 시스템 구축에도 앞장서고 있다. 증류기 내에 열 압축 장치를 설치, 증기 수요를 최대 40%까지 줄이고 LED 조명과 동작 감지 장비 등을 활용해 전기 절약을 진행 중이다. 이는 동종 업계 평균 대비 약 26% 이상의 에너지 감소시키는 활동이다.

'앱솔루트 보드카(ABSOLUT VODKA)'의 경우 제품의 상징인 투명 병을 생산할 때 40% 이상을 재활용한 유리를 사용한다. 증류와 병입에 이용되는 에너지의 85%를 신재생 에너지로 전환해 전력 사용을 절감하며 지속 가능한 친환경 경영을 벌이고 있다.


황재용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oul3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