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하니, 세월 흘러도 변함없는 미모 과시…"어린 시절 사진과 똑 같애"

공유
0


하니, 세월 흘러도 변함없는 미모 과시…"어린 시절 사진과 똑 같애"

center
걸그룹 이엑스아이디(EXID)의 하니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공개한 해병대 남동생과 찍은 사진. 사진 속의 하니는 어린 시절과 변함없는 미모를 과시해 눈길을 끌고 있다./사진=인스타그램 캡처
[글로벌이코노믹 김성은 기자] 하니가 세월이 흘러도 변함없는 미모를 과시하고 있다.

걸그룹 이엑스아이디(EXID) 하니는 해병대에 근무하고 있는 남동생과 함께 찍은 어린 시절 사진과 현재의 다정한 모습을 담은 사진 한 장을 최근 인스타그램에 공개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사진 속의 하니는 어린 시절과 같은 스타일인 양 갈래로 묶은 머리와 손가락으로 V자를 그리고 사탕을 입에 물고 있는 모습이고 남동생은 두 손으로 얼굴을 감싸고 입을 실룩이고 있는 익살스러운 표정이다. 하니는 이 사진에 '세월이 흘러도 변함없는 너와 나'라는 제목을 달았다.

사진을 본 누리꾼들은 "진짜 귀엽다. 눈치 보지 않고 예쁜 사랑하셨으면 좋겠어요" "어릴 때나 지금이나 똑 같애요. 정말 귀여워요" "일을 하면 사람들의 관심이 늘어나 비난도 많아질 것이고 힘든 날도 있겠지만 힘내세요"라는 응원의 메시지를 보냈다.
김성은 기자 jade.ki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