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KB증권, 단기금융업 금융위 인가…연말까지 2조원 목표

공유
0


KB증권, 단기금융업 금융위 인가…연말까지 2조원 목표

center
KB증권의 발행어음 인가절차가 마무리됐다.

KB증권(사장 박정림, 김성현)은 15일 금융위원회로부터 단기금융업(발행어음) 인가를 받았다고 밝혔다.

KB증권은 이미 전산 시스템과 상품 구성 및 판매전략 등에 대한 준비가 완료된 만큼 금융투자협회의 약관 심사를 마치는 대로 이르면 6월 초에 발행어음 판매를 개시할 계획이다.

KB증권은 발행어음 판매 목표치를 연말까지 2조원 수준으로 설정했으며, 조달 및 투자시장 변화에 따라 유연하게 대응할 계획이다. 발행어음 금리는 동일 등급 회사채 금리, 유사상품 및 경쟁사 금리 등을 참고하여 합리적 수준에서 결정할 예정이다.

상품구성은 원화/외화 수시식, 약정식 상품을 비롯해 적립식 상품도 출시할 예정이며, 일정조건을 충족한 고객에게는 특판 상품도 계획 중이어서 고객의 선택지가 다양해질 전망이다.

발행어음 사업은 자금부에서 사업관리를 담당하며 투자금융(IB)부문이 기업금융관련 업무 및 부동산 자산의 운용을, IPS(Investment Product & Service) 본부 내 상품기획부에서 판매 및 마케팅을 맡는다.

한편 KB증권은 발행어음 상품을 자산관리(WM) 고객기반 확대를 위한 전략상품으로 육성할 계획이다.

또 조달된 자금을 통해 기업들에게는 기업금융이 강점인 KB증권의 노하우를 접목하여 기업성장 단계별로 맞춤형 IB솔루션을 제공, 기업과 동반성장을 강화하겠다고 덧붙였다.


최성해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ada@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