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속보] 한은,국제금융시장 상황변화 점검..."대외 불확실성 여전히 높아"

공유
0


[속보] 한은,국제금융시장 상황변화 점검..."대외 불확실성 여전히 높아"

center
사진=뉴시스
한국은행은 추석연휴 마지막 날인 15일 오후 4시 이주열 총재 주재로 최근의 국제금융시장 상황 변화를 점검하고 국내 금융・ 외환시장에 미칠 영향에 대해 논의했다.

국제금융시장은 9월 들어 미·중 무역협상 진전 기대, 미 경제지표 호조, ECB의 완화적 통화정책 결정 등으로 글로벌 위험 회피심리가 완화되는 모습을 보였다는 게 한은의 분석이다.
미국 등 주요국 국채금리와 주가는 큰 폭 상승했다. 안전자산으로 인식되는 달러화, 엔화가 약세를 보였다. 한국물의 경우 CDS 프리미엄 및 외평채 가산금리가 축소됐고, 원화(NDF)가 강세를 나타냈다.

한은은 추석 연휴기간 중에도 이러한 흐름이 지속함에 따라 국내 금융·외환시장도 당분간 영향받을 것으로 예상했다.

이주열 한은 총재는 "그간 국내외 금융·외환시장의 변동성을 확대시켰던 미·중 무역분쟁, No-deal Brexit 가능성, 홍콩 시위 등 대외 여건의 불확실성이 여전히 높은 만큼 경계감을 늦추지 말고 글로벌 리스크의 전개상황과 우리 금융·경제에 미칠 영향을 계속 면밀히 점검해 나갈 것을 당부"했다.


한현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an0912@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