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석촌고분·송파나루·방이, 역세권 개발 활성화된다

공유
0


석촌고분·송파나루·방이, 역세권 개발 활성화된다

서울시, 지구단위계획구역 및 계획결정 변경안 수정 가결

center
서울 지하철 9호선 석촌고분역과 송파나루역, 지하철 5호선 방이역을 포함하는 역세권 개발이 활성화된다.

서울시는 지난 11일 제10차 도시·건축공동위원회를 열고 석촌고분·송파나루·방이 지구단위계획구역 및 계획 결정 변경안을 수정 가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지구단위계획은 역세권 형성에 따른 지역 여건 변화에 대응하고 중심기능 지원과 지역 활성화 유도 방안을 골자로 하고 있다.

시는 지하철 9호선 개통으로 역세권이 형성되는 석촌고분역과 송파나루역에는 특별계획가능구역 3곳(석촌고분 1곳·송파나루 2곳)를 지정, 용도지역 상향(제3종일반주거지역→준주거지역)을 통한 계획적 개발을 유도하기로 했다.

시는 또 역세권 간선도로변 제3종일반주거지역에 대한 업무·판매시설의 면적제한을 완화해 중규모 이상의 업무·판매시설이 들어설 수 있게 했다.

방이지구는 재정비 면적을 1만6000㎡에서 10만9000800㎡로 확대해 역세권을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도록 했다. 근린생활 중심기능의 활성화를 유도하기 위해서다.


지원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resident5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