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글로벌-이슈 24] 바르셀로나, 독립파 정치인 실형 항의시위 4일째…경찰과 도심 곳곳서 충돌

공유
0


[글로벌-이슈 24] 바르셀로나, 독립파 정치인 실형 항의시위 4일째…경찰과 도심 곳곳서 충돌

center
스페인 바르셀로나서 독립파 정치인에 대한 실형선고에 항의하는 집회가 4일째 이어지면서 곳곳에서 경찰과 충돌하고 있다.
스페인 북동부 카탈루냐(Catalonia)자치주의 주도 바르셀로나에서 17일(현지시간) 독립파의 정치인 9명에게 실형판결에 항의하는 시위가 4일째를 맞아 시 중심부에서 경찰기동대와 새로운 충돌이 발생했다.

낮에는 시 청사 앞에서 수업을 보이콧한 학생들과 지원자들이 집회를 열었으며 주 경찰 발표로는 약 2만5000명이 참가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지의 AFP 기자에 의하면 밤이 되자 젊은이들이 시 중심부의 도로를 봉쇄하고 “독립”이라는 구호를 연호하면서 바리케이드에 불을 지르거나 경찰관을 향해 화염병을 던지면서 경찰기동대도 이에 응수했다.

카탈루냐 주에서는 2017년 독립파의 주 정부가 중앙정부에서 금지한 주민투표를 실시하면서 한때 독립을 선언했지만 스페인정부에 의해 주정부가 해체되면서 주의 자치권이 정지됐다. 스페인 최고재판소는 독립파 지도자 중 9명에 9~13년의 금고형을 선고했지만 판결에 항의하는 사람들이 시위를 전개하고 있다. 18일에도 대규모시위가 예정되어 있는 가운데 독립파는 총파업을 호소하고 있다.


김경수 글로벌이코노믹 편집위원 ggs077@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