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주식 대차 잔고 70조 돌파… 공매도 '주의'

공유
0


주식 대차 잔고 70조 돌파… 공매도 '주의'

center
주식 대차거래 잔고가 1년여 만에 70조 원 선을 웃돈 것으로 나타났다.

6일 금융투자협회에 따르면 지난달 말 현재 대차 잔고는 70조5000억 원으로 9월 말보다 4조6000억 원 늘었다.

대차 잔고가 70조 원을 넘은 것은 작년 9월 말 72조3000억 원 이후 13개월 만이다.

유가증권시장이 54조8000억 원으로 한 달 새 1조7000억 원 늘었고 코스닥시장은 15조6000억 원으로 2조9000억 원이나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유가증권시장의 경우 전기·전자 업종의 대차 잔고가 13조6000억 원으로 1조3000억 원이나 증가했다.

이 가운데 삼성전자의 대차 잔고만 6조6000억 원으로 1조8000억 원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코스닥시장에서는 운송장비·부품업종과 제약업종의 대차 잔고가 크게 증가했다.

대차거래는 증시에서 주식을 빌려 거래하고 남은 물량으로 대차 잔고가 늘면 공매도 가능성이 커진 것을 의미한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