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글로벌-Biz 24] EU 재무장관, 화석연료 개발 투자 종료 촉구

공유
0


[글로벌-Biz 24] EU 재무장관, 화석연료 개발 투자 종료 촉구

화석연료 기금 종료로 EU 에너지 전환과 파리 협정 실행 가속화

center
유럽연합(EU) 재무장관들이 화석연료 개발 자금지원을 단계적으로 철회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자료=글로벌이코노믹
유럽연합(EU) 재무장관들이 석유, 가스, 석탄 프로젝트에 대한 자금지원을 단계적으로 철회하여, 기후변화 대처에 노력할 것을 촉구하는 공동 성명서를 발표했다.

성명서에서 EU 재무장관들은 “이전에는 석탄 지원 자금이 필요했지만, 이제는 완전한 종식을 촉구한다”고 결의. 화석연료 기금의 완전한 종료는 EU의 에너지 전환과 파리 협정의 실행을 가속화하기 위한 노력으로, 향후 “보다 지속 가능한 재정 지원으로 방향을 바꿀 것”이라고 밝혔다고 11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이 보도했다.
EU의 금융기관인 EIB(European Investment Bank)는 2018년 약 20억 유로(약 2조5678억 원)의 화석연료 프로젝트에 자금을 지원했으며, 2013년 이후 총 134억 유로(약 17조2000억 원)를 지원해 왔다.

그러나 몇 년 내에 쓸모없는 것으로 여겨질 수 있는 화석연료에 돈을 투자하는 것은 의미가 없다는 목소리가 높아지면서 자금지원 중단 요청이 쇄도했고, 결국 EU 재무장관들은 이를 지지하는 쪽으로 결심을 굳혔다.

다만 화석연료 기금 중단은 국가 간의 이해관계와 일자리, 에너지, 안보 등의 문제와 겹쳐 있어 최종 결정은 예측하기 어려운 상태다. 기후변화에 대한 대처 노력에도 불구하고 당분간 진통은 계속될 것을 예상할 수 있다.


김길수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gskim@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