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BNK금융 'BNK벤처투자' 출범...9번째 자회사

공유
0


BNK금융 'BNK벤처투자' 출범...9번째 자회사

center
BNK부산은행 본점 사진=뉴시스
BNK금융지주가 'BNK벤처투자'를 그룹의 9번째 자회사로 편입하고 4년 만에 몸집 불리기에 나섰다.

BNK금융은 유큐아이파트너스 지분 100%를 인수해 BNK벤처투자를 9번째 자회사로 편입하는 절차를 마무리했다고 15일 공시했다. BNK금융의 자회사 신규 편입은 지난 2015년 BNK자산운용 인수 이후 4년 만이다.
유큐아이파트너스는 2009년 설립돼 6개 조합을 운용하고 있는 중소기업 벤처캐피탈사다, 모태펀드 등 다양한 투자처를 발굴, 벤처기업에 투자하고 있다. BNK금융은 안정적인 조합 운영을 위해 도승환 대표이사 체제를 당분간 그대로 유지하기로 했다.

BNK금융은 캐피탈, 투자증권, 자산운용 등 계열사에 흩어져 있는 창업, 스타트업 기업에 대한 투자업무를 BNK벤처투자에 집중해 혁신기업에 대한 투자를 확대할 방침이다.

김지완 BNK금융 회장은 "벤처캐피탈 인수를 통해 핀테크 등 혁신기술을 보유한 중소기업을 적극적으로 발굴하고 맞춤형 금융 프로그램을 제공함으로써 차세대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하도록 돕겠다"고 말했다.


한현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an0912@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