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롯데免, 비자와 마케팅 MOU 체결…고객 맞춤형 혜택 선보인다

공유
0

롯데免, 비자와 마케팅 MOU 체결…고객 맞춤형 혜택 선보인다

양사 데이터 활용한 맞춤형 혜택 강화…개별관광객 공략

주남 롯데면세점 대표이사(왼쪽)와 패트릭 스토리 비자코리아 사장(오른쪽)이 MOU를 마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는 모습. 사진=롯데면세점 이미지 확대보기
주남 롯데면세점 대표이사(왼쪽)와 패트릭 스토리 비자코리아 사장(오른쪽)이 MOU를 마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는 모습. 사진=롯데면세점
롯데면세점은 글로벌 결제기술기업 '비자(Visa)'와 전략적 업무협약을 맺으며 쇼핑 혜택 강화 및 신규 고객 유치에 나섰다고 23일 밝혔다.

지난 22일 오후 서울 중구 롯데면세점 명동본점에서 열린 협약식에 김주남 롯데면세점 대표이사, 패트릭 스토리 비자코리아 사장을 비롯한 양사 주요 관계자가 참석했다. 비자는 전 세계 200개 이상 국가에서 페이먼트 네트워크를 운영하고 있으며, 전 세계 1억3000만 여 개가 넘는 가맹점에서 결제를 지원한다.
롯데면세점과 비자는 이번 MOU를 바탕으로 양사의 브랜드 선호도 및 이용객 증대를 위한 다양한 협력 방안을 논의할 계획이다.

양사는 먼저 ▲국내외 롯데면세점에 방문한 비자 브랜드 이용 고객에게 할인 및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는 LDF PAY 증정은 물론 ▲롯데면세점 LDF 멤버십 등급 업그레이드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나아가 ▲양사 고객 데이터 및 분석 기술을 상호 활용해 초개인화 타켓 마케팅을 전개한다는 계획이다.

올해 롯데면세점 글로벌 사업은 연 매출 1조 원 목표를 향해 순항을 이어가고 있다. 이번 비자와의 협업을 기반으로 해외 매출 활성화에 더욱 가속도가 붙을 것으로 예상한다.

롯데면세점은 현재 싱가포르 창이공항점을 비롯해 호주 멜버른공항점, 일본 도쿄긴자점, 베트남 다낭시내점 등 글로벌 6개 국가에서 14개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김주남 롯데면세점 대표이사는 협약식에서 “올해 전 세계인의 해외여행 및 쇼핑 수요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비자와 높은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앞으로도 롯데면세점은 국내외 고객 모두에게 차별화된 쇼핑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송수연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ssy1216@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