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600달러 책정 화웨이 폴더블폰 메이트X 출시 연기 왜?... OS 6∼9개월 후에 예정된 수순은

기사입력 : 2019-06-15 07:04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중국 화웨이가 폴더블 스마트폰인 '메이트X'의 출시가 6월에서 9월로 연기했다.

화웨이는 15일 “폴딩 스크린의 부분적인 품질 개선때문”이라고 밝혔다.

접는 화면은 가장 복잡하고 고나도 기술로 알려져 있다.

화웨이는 준비 중인 자체 운영체제(OS) '홍멍'이 6∼9개월 후에는 완료될수 있다고 전망했다.

2600달러로 책정된 메이트X는 중국과 유럽 시장에서 선 출시된다.

4월초 예정됐던 삼성전자도 디스플레이 결함 논란 등이 제기되자 폴더블폰 '갤럭시 폴드'의 출시를 연기했다.


온기동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16990@g-enews.com

온기동 부장 16990@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경제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