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올해 R&D 예산 24.2조원 어떻게 사용하나?"…6일부터 정부 설명회

공유
0


"올해 R&D 예산 24.2조원 어떻게 사용하나?"…6일부터 정부 설명회

6~8일 서울에서, 20~22일 대전서 각각 개최
과기정통부·산자부·중기부 등 10개 부처 합동

center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과학기술기획평가원이 6일 오후 개최한 서울 동작구 숭실대학교 한경직기념관에서 '2020년도 정부연구개발사업 부처합동설명회'에서 김성수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과학기술혁신본부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과기정통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를 비롯, 산업통상자원부, 중소벤처기업부 등 연구개발(R&D) 사업을 수행하는 10개 중앙행정기관이 6일부터 오는 22일까지 올해 정부 R&D 수행 내용과 세부 추진계획을 공유하기 위한 부처 합동 설명회를 개최한다. 올해 정부 R&D 예산은 사상 최대 규모인 24조2000억 원으로 지난해 12월 확정됐다. 이에 따른 각 연구부처의 사업 내용과 세부 추진 계획을 밝히는 한편, 정부 R&D 사업 관련 정책 방향을 공유하는 자리다.

과기정통부는 6일부터 22일까지 서울과 대전에서 2020년도 정부 R&D 사업 부처합동설명회를 연다고 이날 밝혔다. 설명회는 ▲서울 숭실대학교 한경직기념관(6~8일)과 ▲대전 국립중앙과학관 사이언스홀(20~22일)에서 각각 열린다.

서울과 대전 권역별 각 설명회 첫 날(6일, 20일)은 과기정통부와 교육부에서 연구개발 사업 내용 및 추진 일정 등을 발표하며, 둘째 날(7일, 21일)은 산업통산자원부, 중소벤처기업부, 보건복지부, 셋째 날(8일, 22일)은 농림축산식품부‧농촌진흥청‧산림청, 해양수산부, 환경부의 순서로 발표가 이루어진다.
부처 사업설명 이외에도 설명회에서는 2020년도 정부 R&D 예산의 주요 내용과 소재‧부품‧장비 분야 연구개발 후속계획, 정부 지원시책, 정부 R&D 주요 제도개선 사항 등 주요 핵심정책에 대해서도 공유하는 시간이 마련된다.

과기정통부는 “특히 올해는 정부 연구개발 예산이 역대 최고치인 24조 2000억 원으로 확정됨에 따라 연구현장의 책임감과 역할 확대가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한 시기”라고 밝혔다. 이에 합동설명회 첫날인 6일에는 김성수 과기정통부 과학기술혁신본부장이 직접 참석해 정부 연구개발 예산 확대의 의미를 참석자들에게 전달하고, 동료 연구자로서 참석자들을 격려하는 시간을 가졌다.

center
2020 정부 R&D 사업 부처합동 설명회 포스터. 출처=과기정통부
이날 김성수 과학기술혁신본부장은 “올해 정부 연구개발 예산이 역대 최고치인 24조 2000억 원으로 확대된 것은 연구개발을 통해 미래의 불확실성에 대비하고 지속가능한 성장기반을 확충하겠다는 정부와 과학기술계의 강력한 의지를 보여주는 것”이라면서 “연구자들의 어깨 위에 우리의 미래가 달린 만큼 연구자들이 마음껏 연구할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 김 본부장은 연구자들도 실패를 두려워하지 말고 창의적인 연구에 도전하고, 국민의 기대와 신뢰에 부응하는 성과를 창출할 것을 독려했다.

설명회는 별도의 사전 신청절차 없이 참여 가능하며, 실시간 인터넷 생중계 서비스도 제공된다.


박수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sh@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