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금융투자업계, 소부장 공모펀드 본격 출시

공유
0


금융투자업계, 소부장 공모펀드 본격 출시

center


금융투자업계가 소재·부품·장비 펀드를 본격적으로 출시하기 시작했다.

15일 금융투자협회는 골든브릿지자산운용,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 한국투자신탁운용이 소재·부품·장비 기업에 투자하는 공모펀드를 출시, 판매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이 펀드는 한국성장금융이 지난달 선정한 6개 전문 사모운용회사가 운용하는 소재·부품·장비 사모펀드 8개에 분산투자 하는 재간접형이다.

사모펀드는 소재·부품·장비 관련 기업에 약정총액의 50% 이상, 중소·중견기업에 약정총액의 30% 이상을 투자할 예정이다.

한국성장금융과 전문사모운용회사들이 사모펀드에 중·후순위 출자자로 참여, 32.4%까지의 손실은 한국성장금융, 전문사모운용사가 우선 부담하게 된다.

사모펀드에 투자하는 공모펀드는 48개월 동안 환매가 불가능한 폐쇄형으로 설정되며, 환금성을 보장하기 위해 90일 이내에 거래소에 상장될 예정이다.

나재철 금투협 회장은 이날 서울 여의도 하나금융투자 본점을 방문, 골든브릿지가 출시한 공모펀드 '중소성장기업 증권 투자신탁'에 가입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