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노영민, "거래허가제 청와대에서 검토된 적 없어"

공유
0


노영민, "거래허가제 청와대에서 검토된 적 없어"

center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은 16일 강기정 청와대 정무수석이 주택거래허가제를 언급한 것과 관련, "강 수석의 개인적인 의견"이라며 "공식적 논의 단위는 물론, 사적인 간담회에서도 검토된 적이 없다"고 말했다.

노 실장은 이날 CBS 라디오 '시사자키 정관용입니다'에 출연, "(강 수석의 언급은) 부동산 시장의 안정이 중요하다는 것을 강조한 언급이라고 이해하고 있다"고 밝혔다.

노 실장은 그러면서 "한 번도 검토된 바 없다"고 했다.

사회자가 '검토되지 않은 사안을 정무수석이 방송에서 말해도 되느냐'고 묻자 "저희가 보기에는 부동산 시장 안정에 '필'이 꽂혀서 이를 강조하다가 나온 말"이라고 말했다.

'질책해야 하는 사안 아닌가' 하는 질문에는 "오늘 아침에 강 수석을 아침에 만나 '사고 쳤네' 했고, 본인은 부동산 시장 안정의 중요성을 얘기하다가 말이 나왔다고 하더라"고 전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