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노무현 사위' 곽상언, 충북 보은·옥천·영동·괴산 출마 검토

공유
0


'노무현 사위' 곽상언, 충북 보은·옥천·영동·괴산 출마 검토

center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의 사위 곽상언(49) 변호사가 21대 총선에서 충북 보은·옥천·영동·괴산(동남4군) 선거구 출마를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정치권에 따르면, 곽 변호사는 16일 더불어민주당 당적을 서울에서 충북으로 옮겼다.
곽 변호사는 본적지인 충북 영동이 포함된 동남4군 출마를 고민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곽 변호사는 서울대 국제경제학과를 졸업한 뒤 서울대 법과대학원에서 법학석사 학위를 받았다.

제43회 사법시험에 합격해 법조계에 입문했다. 법무법인 화우 변호사, 중국 화둥정법대학교 한국법연구센터 초빙교수 등을 지냈고 법무법인 인강 대표 변호사로 활동 중이다.

곽 변호사는 2003년 노 전 대통령이 청와대에 입성하기 직전에 딸 정연씨와 결혼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