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신임 대법관 후보 노태악 부장판사

공유
0


신임 대법관 후보 노태악 부장판사

center


오는 3월 4일 퇴임하는 조희대 대법관의 후임 후보로 노태악(58·사법연수원 16기) 서울고등법원 부장판사가 낙점됐다.

대법원은 20일 김명수 대법원장이 대법관후보추천위가 추천한 4명의 신임 대법관 후보자 중 노 부장판사를 최종 후보자로 선정, 문재인 대통령에게 대법관 임명을 제청했다고 밝혔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