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내일날씨] 전국 흐리고 제주·남해안부터 비 또는 눈...포근함 속에 수도권 미세먼지 '나쁨'

공유
0


[내일날씨] 전국 흐리고 제주·남해안부터 비 또는 눈...포근함 속에 수도권 미세먼지 '나쁨'

전국 아침 기온 -6~5도, 낮 기온 6~12도로 평년보다 3~6도 높아

center
22일(수) 오전(왼쪽)과 오후 기상도. 자료=기상청
22일 기압골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흐리겠고 새벽 제주도와 전남에 비 또는 눈이 시작돼 오전에는 전북과 경남, 오후에는 충청도와 경북으로 확대되겠다.

예상 강수량은 22일부터 23일 오후 3시까지 남해안과 제주도는 20~60㎜이다.

23일에는 서울과 경기남부, 강원남부, 충청북부에 5㎜ 내외의 강수량이 예상된다.

22일 아침 기온은 전국에 걸쳐 –6~5도 분포를 보이며 평년보다 5~6도 높겠고, 낮 기온도 6~12도로 평년보다 3~6도 높아 비교적 포근하겠다.
주요 지역의 기온은 ▲서울 –1~8도 ▲인천 0~6도 ▲수원 –1~8도 ▲춘천 –4~7도 ▲강릉 4~9도 ▲청주 –1~7도 ▲대전 –1~7도 ▲전주 1~8도 ▲광주 2~9도 ▲제주 8~14도 ▲대구 1~9도 ▲부산 5~12도 ▲울산 5~12도 ▲울릉도,독도 5~9도 등이다.

기상청은 “22일과 23일 비가 오는 지역에서는 가시거리가 짧아지고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많겠으며 특히 22일 밤부터 23일 아침 사이에 중부지방과 일부 남부내륙에 내리는 비나 눈이 지면에서 얼어붙어 도로가 매우 미끄러운 곳이 많겠으니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또 22일 오후 3시부터 23일 사이 제주도에는 돌풍과 함께 천둥, 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으니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하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22일 전국의 미세먼지 농도는 대부분 권역에서 '보통' 수준으로 예상된다.

그러나 인천과 경기 남부는 대기 정체 탓에 미세먼지가 축적돼 '나쁨' 수준을 보이겠다.

강원 영동과 광주, 전남, 제주는 '좋음' 수준으로 예상된다.


김철훈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ch0054@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