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이번 설날여행 트렌드는 '혼자'서 '방콕'

공유
0


이번 설날여행 트렌드는 '혼자'서 '방콕'

트립닷컴, 2020년 설 연휴 여행 분석 결과 공개

center
이번 설날에는 혼자서 방콕으로 여행을 떠나는 이들이 크게 늘었다. 사진=트립닷컴
이번 설날여행 트렌드는 '혼자'서 떠나는 '방콕'이었다.

온라인 여행사 트립닷컴은 올해 설 연휴 기간(1월 23~28일) 항공권과 호텔 판매현황을 분석한 결과를 최근 공개했다.

결과를 보면 1인 항공권 예약 비중이 전체의 50%를 차지하며 가장 높은 수치를 보였다. 설 연휴 '혼행족'이 가장 많이 예약한 여행지는 항공권의 경우 1위 방콕, 2위 다낭, 3위 타이베이로 집계됐고 호텔 역시 방콕, 타이베이, 다낭 순으로 나타났다.

트립닷컴은 과거에 비해 연휴가 4일로 짧아 쉽게 준비하고 떠날 수 있는 1인 여행 비중이 높아진 것으로 풀이했다. 특히 방콕, 다낭 등은 가성비 높은 숙소가 많고 이색 액티비티가 가능해 한정된 기간 내 휴식과 관광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여행지에 대한 선호도가 높은 것으로 판단된다.

실제로 방콕은 타 도시에 비해 5성급 호텔의 시설과 서비스를 합리적인 금액으로 누릴 수 있어 가성비를 추구하는 혼행족들에게 제격이다. 대표적인 가족 여행지였던 다낭도 저렴한 물가로 휴양과 해양 스포츠, 관광까지 모두 부담없이 즐길 수 있다. 타이베이의 경우 미식의 도시, 온천 명소,숨겨진 쇼핑 천국 등 수많은 수식어가 붙을 만큼 전 세계인에게 인기가 높은 여행지다.

트립닷컴 관계자는 "이번 조사는 1인 가구 증가 등으로 인해 바뀐 가족 형태가 설 연휴 여행 트렌드에도 큰 영향을 미친 것으로 해석할 수 있다. 트립닷컴에서는 자유여행에 필수인 액티비티 상품뿐 아니라 여행지의 관광 정보, 다른 여행객의 리뷰 등도 확인할 수 있어 유용하다"고 말했다.


황재용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oul3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