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한미약품, '로수젯' 국내 전문의약품 원외처방 매출 1위 달성

글로벌이코노믹

제약∙바이오

공유
0

한미약품, '로수젯' 국내 전문의약품 원외처방 매출 1위 달성

한미약품은 로수젯이 국내 전문약 원외처방 매출 1위를 달성했다고 14일 밝혔다. 로수젯 지난 9년간 원외처방 매출 실적. 그래프=한미약품
한미약품은 로수젯이 국내 전문약 원외처방 매출 1위를 달성했다고 14일 밝혔다. 로수젯 지난 9년간 원외처방 매출 실적. 그래프=한미약품
한미약품은 자체 개발한 이상지질혈증 치료 복합신약 '로수젯'이 국내에서 가장 많이 처방된 전문의약품으로 등극했다고 14일 밝혔다.

한미약품은 지난 1월 한 달간 집계한 원외처방 매출 유비스트 기준으로 로수젯이 167억여원을 달성하면서 한국 전문의약품 시장 1위 품목으로 올라섰다고 전했다. 이는 이상지질혈증 치료제 시장에서 경쟁하고 있는 수입의약품의 처방 매출을 넘어선 것이다.
이상지질혈증을 치료하는 '에제티미브'와 '로수바스타틴' 2개 성분이 복합된 ‘로수젯’은 2015년 첫 출시 이후 1년여만에 243억원의 처방 매출을 기록하며 일찌감치 블록버스터 반열에 올랐다. 지난해에는 총 1788억원의 처방 매출을 올리며 국내 제약사 자체 개발 '단일 제품'으로는 가장 많은 원외처방 매출을 기록했다.

로수젯의 높은 성장세를 견인하는 핵심 역할은 탄탄하게 구축된 유효성에 대한 임상적 근거들이 수행하고 있다. 지금까지 로수젯을 이용한 임상 연구 15건이 SCI급 저널에 등재됐는데 이는 스타틴 기반 복합제 중 가장 많은 임상 연구다.
특히 국내 동맥경화성 심혈관 질환 환자 3780명을 대상으로 5년간 진행된 로수젯 대규모 연구가 세계 최고 의학 학술지 중 하나인 '란셋'에 게재되며 폭발적 성장을 견인했다. 또한 대규모 연구를 기반으로 진행된 7편의 하위 분석 결과도 다양한 환자군에서 로수젯의 임상적 유효성 및 안전성을 확인한 바 있다.

한미약품 관계자는 "지난 2000년 의약분업이 시행된 이래 국내 제약회사 자체 개발 전문의약품이 원외처방 매출 시장 1위를 차지한 첫 사례"라며 "수입의약품 일변도인 한국 약품 시장 환경 속에서 일궈낸 매우 의미 있는 성과"라고 설명했다.


이재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iscezyr@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