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바이오노트, 개 심장사장충 항원 진단키트 제품 미국 USDA 허가 획득

공유
0

바이오노트, 개 심장사장충 항원 진단키트 제품 미국 USDA 허가 획득

바이오노트는 개 심장 사상충 항원 진단 키트가 미국 USDA로부터 품목허가를 획득했다고 13일 밝혔다. 사진=바이오노트
바이오노트는 개 심장 사상충 항원 진단 키트가 미국 USDA로부터 품목허가를 획득했다고 13일 밝혔다. 사진=바이오노트
바이오노트는 개 심장사상충 항원 진단키트 제품 레피드 CHW Ag 2.0에 대해 미국 농무부(USDA)로부터 판매 허가를 획득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를 통해 바이오노트는 레피드 CHW Ag 2.0제품을 바이오노트 미국법인인 '바이오노트 USA'를 통해 미국내에서 판매 및 유통을 할 수 있게 됐다.
심장사상충증은 모기를 매개로 전염되는 기생충인 심장사상충에 감염돼 반려동물의 폐동맥 또는 우심실에 주로 기생하며 순환기계 질환을 유발하는 대표적인 전염성 질환이다. 심장사상충 감염 후 성충으로 성장하는 데 6~7개월 정도 걸리며 임상증상도 즉시 나타나지 않는 경우가 많아 진단이 늦어질 수 있다.

이에 예방 및 검사의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으며 미국심장사상충학회(AHS)에서도 매월 심장사상충을 예방하고 최소 1년에 한 번은 심장사상충 감염 여부 검사를 할 것을 권장하고 있다.

바이오노트의 개 심장사상충 항원 진단키트는 암컷 성충 1~5마리의 매우 적은 수의 심장사상충도 검출 가능하며 10분안에 검사 결과를 알 수 있다. 또한 미국 플로리다 대학교에서 수행한 연구에 따르면 골드스탠다드 검사 대비 100%의 민감도와 특이도로 높은 정확도가 입증되었다.

바이오노트 관계자는 "미국은 전세계 동물진단검사 시장의 40% 이상의 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큰 시장일 뿐 아니라 지속적으로 시장이 확대됐다"며 "향후 USDA 제품 등록 확대, 미국법인의 영업력 극대화, 관계사와의 협력 등을 통해 미국시장에서의 점유율을 높여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재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iscezyr@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