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빈스가 제안하는 올 봄 유행 코드 '미니멀 시크'

공유
0

빈스가 제안하는 올 봄 유행 코드 '미니멀 시크'

▲빈스
▲빈스
[글로벌이코노믹=강은희 기자] LG패션(대표 구본걸)이 전개하는 미국 라이프스타일 토털 브랜드 빈스(VINCE)에서 2013 S/S 시즌을 맞아 '미니멀 시크 컬렉션' 콘셉트의 의상을 선보인다.

빈스의 이번 컬렉션은 화가 칸딘스키의 추상화를 흑백으로 펼쳐놓은 듯한 예술적 감성과 미니멀한 디자인이 절묘하게 조화를 이룬다. 레더, 린넨, 실크 등 고급스러운 소재를 다양하게 활용, 우아함과 모던함을 동시에 표현한다.
디테일을 최소화한 재킷과 실루엣을 극대화시킨 셔츠는 팬츠는 물론 페미닌한 스커트와 매치하면 시크하고 감각적인 스타일링을 완성할 수 있다.

또 이번 시즌 미니멀한 디자인에 과감한 패턴을 녹여낸 그래피티 프린트 드레스도 함께 선보인다.

고급스러운 실크 소재에 깊게 파인 네크라인을 중심으로 부드러운 실루엣을 조화시킨 그래피티 프린트 드레스는 자칫 과해 보일 수 있지만 스타일링 포인트로 활용하기에 제격이다. 이처럼 루즈한 핏의 드레스는 상대적으로 날씬해 보이는 효과가 있어 여성미를 부각시킬 수 있다.

한편 이번 빈스의 컬렉션은 갤러리아, 신세계백화점 본점, 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 등에서 만나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