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그랜드썬 그룹,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 행사 성료...기대 효과 '만점'

공유
0

그랜드썬 그룹,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 행사 성료...기대 효과 '만점'

최근 대구에서 개최된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에서 국내 신재생에너지 전문기업인 그랜드썬 그룹이 관람객들의 주목을 받는데 성공했다. 사진=그랜드썬 그룹이미지 확대보기
최근 대구에서 개최된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에서 국내 신재생에너지 전문기업인 그랜드썬 그룹이 관람객들의 주목을 받는데 성공했다. 사진=그랜드썬 그룹
최근 대구에서 개최된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에서 국내 신재생에너지 전문기업인 그랜드썬 그룹이 관람객들의 주목을 받는데 성공했다.

30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신재생에너지 전문기업 그랜드썬 그룹은 이달 24일(수)~26일(금) 사흘간 대구에서 열린 제21회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에 참가해 관람객들과 해외 업체들에게 첨단 기술을 선보였다.
이번 행사는 국내 신재생에너지 분야 주요 4대 협회가 공동주관하는 유일한 행사이며, 신재생에너지 전문 전시회로 국내에서는 최대규모로 꼽히는 행사이다.

아시아 3대 및 세계 10대 행사로 스폰서존을 통해 그랜드썬 그룹은 ‘신재생에너지 태양광산업 미래’의 비전을 제시했다.

세계태양광 업계 권위자인 손창식 박사(現 세계태양광총회 조직위원장)의 2050탄소중립과 한국형 RE100 추진동향에 대한 강연으로 포문을 연 이번 전시회는 특히 전시회를 참여한 기업 및 내방객들과 함께하는 강연과 음악회의 콜라보를 통한 볼 것과 즐길 것 두 마리 토끼를 동시에 잡았다는 평가를 받았다.

이어 그랜드썬 ICT개발팀 총괄 송은기 이사의 IT기술과 AI를 접목한 업계 최고 수준의 모니터링, 원격제어시스템 (MLPE를 통한 AI O&M) 강연은 업계관계자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또한, 태양광 전 분야에 걸친 태양광 전생애 주기를 경험한 노하우를 바탕으로 한 태양광 자기소비형과 발전사업용의 비즈모델이란 주제로 그랜드썬 국내영업총괄 정민영 이사의 강연으로 신재생에너지 대표기업으로써의 위상을 드높였다.

그랜드썬 최경철 상무는 “본사는 145명의 태양광 전문 기술인력을 보유하고 있으며, 외주감사 기업으로 신용도 A- 기업으로 태양광업계 1%를 유지하고 있다. IT기술과 AI를 결합한 24시간 모니터링 및 원격제어시스템을 구축 전국 어디든 24시간 내 대응 가능한 전문 유지관리팀 운영으로 최적의 태양광발전소를 유지관리하고 있다.”며 자부심을 비추었다.
한편, 그랜드썬은 전국 400kW 이상의 발전소 시공과 500kW 이상의 태양광발전소를 유지관리하고 있으며, 금호석유화학, 농심, KCC, IKEA, 한국남부발전 등 전국 대기업⬝공공기관 등의 밀접한 파트너십을 맺고 있다. 더불어 저소득층, 독립유공자 후손 등을 대상으로 희망나눔 태양광지원사업을 펼치고 있으며 사회 다양한 계층을 통한 선한 영향력을 전하고 있다.


정준범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jb@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