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수출입銀, 캄보디아 도로 개선사업에 EDCF 1억2000만달러 제공

공유
0

수출입銀, 캄보디아 도로 개선사업에 EDCF 1억2000만달러 제공

한-캄보디아 양 정상 임석…수은-캄보디아 재무부 차관공여계약 체결

사진=한국수출입은행이미지 확대보기
사진=한국수출입은행
한국수출입은행은 캄보디아 재무부와 ‘지방도로 개선사업(4차)’에 1억2000만달러를 제공하는 대외경제협력기금(EDCF) 차관공여계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지난 16일 윤희성 수은 행장이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윤석열 대통령과 훈 마넷(HUN Manet) 캄보디아 총리가 임석한 가운데 로 실라바 (ROS Seilava) 재무부 차관과 만나 이 같은 내용의 차관공여계약서에 서명했다.
캄보디아 지방도로 개선사업(4차)은 캄보디아 남부 6개주에 소재한 37개 노선 391km의 지방도로를 개보수하는 프로젝트로, 캄보디아 최상위 국가개발전략인 오각전략(Pentagonal Strategy)에 부합하는 교통인프라 건설 중 하나이다.

수은은 이번 사업이 성공적으로 완료되면 주요 간선도로와의 연결성 강화로 지방 접근성이 향상되면서 지역 주민의 생활 수준이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윤 행장은 이날 계약서에 서명한 후 “이번 차관공여계약 체결건은 한-캄 우정의 다리 건설사업(2.46억달러, 2022년) 이후 최초로 1억달러 이상이 지원되는 캄보디아 대상 사업이다”면서 “캄보디아 지역균형 발전과 함께 우리나라 중소·중견기업의 해외사업 경험 축적과 해외 진출을 위한 교두보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와 별도로 같은 날 정상행사에서 최상목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쏙 첸다 소피아(SOK Chenda Sophea) 캄보디아 부총리 겸 외교통상부 장관과 대외경제협력기금 기본약정(Framework Arrangement) 규모를 기존 15억달러에서 30억달러로, 기간을 2022~2026년에서 2022~ 2030년으로 각각 갱신하는 계약을 체결했다.


하민지 글로벌이코노믹 수습기자 minjiha@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