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이상일 시장 “지역 미래 인재양성하는 용인시장학재단, 청년들에 큰 희망”

공유
0

이상일 시장 “지역 미래 인재양성하는 용인시장학재단, 청년들에 큰 희망”

용인시장학재단 창립 22주년 기념식서 강조

용인시장학재단 창립 22주년 기념식 개최. 사진=용인특례시이미지 확대보기
용인시장학재단 창립 22주년 기념식 개최. 사진=용인특례시
용인특례시(시장 이상일)는 지역의 미래 인재 양성을 지원하는 용인시장학재단이 창립 22주년 기념식을 지난 8일 개최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날 기념식은 이상일 시장을 비롯해 구자범 장학재단 이사장, 재단 이사회와 자문위원회, 장학협의회, 장학금 기탁자 등 80여명이 참석했다.
이상일 시장은 인사말을 통해 “대한민국의 미래를 책임지는 인재를 지원하는 용인시장학재단은 우리 사회에서 중요한 일을 하고 있다”며 “구자범 이사장 취임 후 장학사업의 규모와 범위가 확대됐고, 청년들에게 큰 희망을 안겨줬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도시 발전을 위해 모두가 힘을 모으면 용인특례시는 세계 최고의 일류 도시가 될 수 있을 것으로 믿는다”며 “시에서도 인재 양성을 위해 많은 노력과 지원을 기울이겠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시 장학재단 발전을 위한 공로를 인정받은 유공자에 대한 표창과 감사패 전달식도 열려, 장학재단 임갑순 이사와 황규열‧윤상수 자문위원, 장학협의회 남성진‧조은순씨가 용인특례시장 표창을 받았고, 재단 장학기금 조성에 기여한 2명에 대해서는 이사장 감사패가 전달됐다. 지역 내 기업과 기관 등에서 1억 1770만원의 장학기금을 기탁했다.

구자범 용인시장학재단 이사장은 “재단 창립 당시 29억으로 시작한 기금은 230억원으로 늘었고, 22년 동안 1만여명의 학생들을 지원했다”며 “재단이 계속 성장할 수 있도록 많은 도움을 주신 분들에게 감사하고, 용인이 교육복지 요람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유기영 이지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n03473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