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장성군, 봄철 산불방지 대책본부 가동

공유
0

장성군, 봄철 산불방지 대책본부 가동

산불전문예방진화대 등 산림분야 근로자 교육… 불법 소각행위 강력 단속

장성군이 봄철 산불예방을 위해 다각도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사진=장성군이미지 확대보기
장성군이 봄철 산불예방을 위해 다각도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사진=장성군
전남 장성군이 봄철 산불예방을 위해 다각도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군은 산불조심 기간인 2월 1일부터 5월 15일까지 산불방지 특별대책본부를 운영하기로 하고, 지난 1일 산불전문예방진화대 등 산림분야 근로자 120여 명을 대상으로 군청 아카데미홀에서 안전교육을 실시했다.
교육은 한국산림산업 안전보건협회 전문강사가 맡아 △산불 발생 시 현장조치 방법 △산불 진화 안전수칙 △진화장비 사용법 등 필수적인 내용들을 습득할 수 있도록 도왔다.

이밖에도 장성군은 산불방지특별대책본부와 읍면 상황실에 산불 발생 대비 비상근무를 실시하고 있다. 또 황룡강 일원에 소방용 헬기를 주둔시켜 초동진화 시 신속하게 투입되도록 했다.

산불조심 기간에는 지역 내 4개 구역 3000여 헥타르(ha)에 대한 산행이 제한된다. 나들이객과 등산객이 집중되는 3~5월에는 불법 소각행위 등을 단속할 예정이다. 해가 질 때나 강우 예보 전후로 불법소각이 늘어나는 만큼, 집중단속반을 운영해 위반사항 적발 시 과태료를 부과할 방침이다.

김한종 장성군수는 “봄철 발생하는 산불은 대형산불로 커질 위험이 있어 주의를 요한다”며 “철저한 산불 예방과 사고 없는 진화작업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선미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assion1256@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