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서울시교육청-굿네이버스, ‘사랑의 장학금’ 5억 기탁금 전달

공유
0

서울시교육청-굿네이버스, ‘사랑의 장학금’ 5억 기탁금 전달

사진=이민지 기자이미지 확대보기
사진=이민지 기자
서울시교육청과 굿네이버스는 교육 취약계층 학생 맞춤형 지원을 위한 ‘2024년 사랑의 장학금 지원사업 기탁식’을 13일 진행한다.

기탁식에는 조희연 서울시교육감과 굿네이버스 김중곤 사무총장 등이 참석하며, 굿네이버스가 총 5억원의 기탁금을 교육청에 전달할 예정이다.
전달되는 기탁금은 경제적 어려움으로 소외되기 쉬운 학생 1543명에게 전달된다. 학생 1인당 약 40만원이 전달되는 ‘희망장학금’, 간편식 새벽 배송을 위한 ‘주말 조식 지원’, 여야 위생용품 등 지원을 위한 ‘위기가정 지원사업’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시교육청과 굿네이버스는 지난 2015년 ‘따뜻한 인성을 갖춘 세계시민 양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계속해서 교육 취약계층 학생들을 지원해왔다.

특히 주말에 식사하기 어려운 아동을 위해 지난 2021년에는 ‘서울형 주말 결식아동 보호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고 학생들의 건강한 성장을 지원했다.

김 사무총장은 “올해도 시교육청과 함께 경제적으로 소외된 학생을 지원할 수 있어 뜻깊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굿네이버스는 학생들의 건강한 성장과 행복한 미래를 위해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조 교육감은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학생들의 복지에 매년 힘써주시는 굿네이버스에 감사드린다”며 “아이들의 행복한 삶과 꿈을 위해 우리 교육청은 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민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j@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