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인천시, '입양의 날 기념' 가족 소중함’ 일깨운 행사 개최

공유
0

인천시, '입양의 날 기념' 가족 소중함’ 일깨운 행사 개최

입양! 함께 나누는 행복 슬로건···‘제19회 입양의 날’ 기념
퍼포먼스, 축하공연 펼쳐···입양주간, 5월 11~17일 홍보

유정복 인천시장 입양의 날 참석 모습. 사진=인천시
유정복 인천시장 입양의 날 참석 모습. 사진=인천시
인천광역시는 지난 10일 인천하버파크호텔에서 입양의 날(5월 11일)과 입양주간(5월 11일~ 17일)을 맞아 ‘제19회 입양의 날’기념행사를 개최했다고 12일 밝혔다.

인천시가 주최하고 홀트아동복지회와 동방사회복지회가 주관한 기념식에는 유정복 인천시장, 김종득 시의회 문화복지위원장과 입양가족 50가정이 함께했다. ‘입양! 함께 나누는 행복’을 슬로건으로 입양의 소중한 의미와 기쁨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입양 활성화와 인식개선에 앞장선 입양유공자 표창 등 기념식과 입양 가족을 위한 축하공연 등 입양가족 간 화합과 어울림의 시간을 통해 가족의 건강과 행복을 소망하는 ‘함께 나누는 행복’ 우산 퍼포먼스도 진행됐다.

유정복 시장은 기념사를 통해 “이번 행사가 입양에 대한 사회적 관심과 이해를 높이는 계기가 되길 바라며, 입양가족의 동반자로서 국내 입양 활성화와 건전한 입양 문화 정착을 위해 지속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매해 5월 11일인 ‘입양의 날’은 가정의 달 5월에 한 가정(1)이 한 아동(1)을 입양해 새로운 가정(1+1)을 만들어 간다는 특별한 의미가 담겼다. 입양의 날부터 1주간을 ‘입양주간’으로 정해 기념하고 있다.

인천시는 입양주간을 맞이해 인천도시철도 1·2호선, 서울도시철도7호선 62개 역사에 입양주간 기념 포스터와 디지털 사이니지를 활용해 사회적 관심과 참여를 유도하고 입양에 대한 긍정적 이미지를 높일 계획이다.


최재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cjm9907@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