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인천시, ‘제4회 한국(산둥)수입상품박람회’ 참가 '큰 인기'

글로벌이코노믹

종합

공유
0

인천시, ‘제4회 한국(산둥)수입상품박람회’ 참가 '큰 인기'

25개 중소기업 참가…바이어 상담 80건, 10억원 수출 상담
주중인천(IFEZ)경제무역대표처, 인천관광공사 합동 세일즈

제4회 한국(산둥) 수입상품 박람회 단체촬영 [사진 제공=인천시]
제4회 한국(산둥) 수입상품 박람회 단체촬영 [사진 제공=인천시]
인천광역시는 지난 28일부터 30일까지 중국 산둥성 웨이하이시 컨벤션센터에서 ‘제4회 한국(산둥)수입상품박람회’를 개최했는데 인천기업이 출시한 화장품 등은 인기를 실감케 헸다.

이번 박람회에 인천시 25개 기업이 참가해 80건의 바이어 상담과 10억여 원의 수출 상담실적을 달성했다고 현지에서 알렸다.
올해로 4회째를 맞는 이번 박람회에는 300여 개 기업과 바이어 500여 개사가 참가했으며, 박람회 주최 측 추산 20만 명의 관람객이 방문했다.

인천시는 관내 기업제품 홍보, 중국 지방정부와의 우의 및 교류협력 강화, 문화‧관광을 홍보하고 인천시의 이미지 제고를 위해 대표처를 중심으로 인천관광공사와 함께 면적 200㎡ 규모의‘인천관’을 운영했다.
박람회 참가기업인 어울, 리아진, 뷰렌코리아, 엔앤케이코리아 등 화장품 기업과 행복찹쌀떡, 달음협동조합 등 식품기업 그리고 신영, 코코베네 등 주방용품 기업 및 의류기업 프로그는 현장을 찾은 방문객과 바이어들로부터 큰 관심을 받았다.

박람회 개막식에는 인천시 대표로 전날 웨이하이시와 ‘제7회 인천-웨이하이 지방협력공동위원회’참가를 위해 웨이하이를 방문한 윤현모 인천시 글로벌비즈니스협력단장(이하 단장)이 참석해 인천의 우수제품과 문화 관광매력을 홍보했다.

윤현모 단장은 이후 박람회 내 인천관을 방문하여 인천시 참가기업을 격려하고 양국의 교류와 비즈니스 협력 발전을 위해 인천시가 함께 노력할 것을 밝혔다.

주중인천(IFEZ)경제무역대표처 송선임 수석대표는 “이번 제4회 한국(산둥)수입상품박람회에 참가한 기업들이 만족하시는 성과를 낼 수 있게 되어 무척 기쁘다”며 “박람회에서 한국제품을 향한 중국인들의 여전히 뜨거운 관심과 수출 확대 가능성을 재확인한 만큼 우리 인천기업들과 긴밀히 협조해 실질적인 수출로 이어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박람회가 열린 산둥성 웨이하이시는 2015년 한중 FTA 체결 이후 인천시와 ‘지방경제협력 강화 합의서’를 체결한 도시로 인천시와 함께 시범협력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2016년 11월 인천시의 해외사무소인 인천대표처가 설립되어 인천상품 현지 진출과 양 시 교류협력 사업을 지원하고 있다. 또 중국도 2015년 7월 인천 송도에 웨이하이대표처를 개설하여 운영 중이다.


최재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cjm9907@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