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안산시, 재난관리평가 4년 연속 ‘우수기관’ 선정

글로벌이코노믹

종합

공유
0

안산시, 재난관리평가 4년 연속 ‘우수기관’ 선정

안산시청사. 사진=안산시이미지 확대보기
안산시청사. 사진=안산시
안산시는 최근 행정안전부가 주관한 2024년도 재난관리평가에서 재난관리 단계별 대응 역량을 인정받아 최고등급인 ‘우수’ 기관으로 4년 연속 선정됐다고 11일 밝혔다. 이에 따라 시는 장관 표창을 비롯한 포상금 및 특별교부세 등의 인센티브를 부여받게 됐다.

재난관리평가는 ‘재난 및 안전관리 기본법’에 따른 행정안전부 주관 재난 분야의 최상위 종합평가로서 중앙부처, 지방자치단체, 공공기관 등 전국 338개 기관을 대상으로 재난관리의 책임성 및 대응 역량 제고를 위해 매년 실시하고 있다.
2024년도 재난관리평가는 지난해 추진한 재난안전관리 6개 분야(공통, 예방, 대비, 대응, 복구, 가감점) 실적에 대해 중앙재난관리평가단 및 민간전문가 심사 및 국민 참여를 거쳐 ‘우수, 보통, 미흡’ 3개 등급으로 구분해 실시했다,

시는 이번 평가에서 △안산형 시민안전모델 조성 △민관 협력체계 구축 노력 △취약 분야 선제적 안전관리 강화 △재난 발생 시 신속한 초동 조치 역량 △방재시설 유지·관리 실적 △자연 재난 대비 실태 점검 △재난 대비훈련 실적 △재난관리 부서원 사기진작 △재난 안전 정책 수립을 위한 데이터 분석 등 다양한 분야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아 4년 연속 수상의 영예를 안게 됐다.
이민근 시장은 “4년 연속 수상으로 시민이 안전한 도시 ‘안산’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라며 “앞으로도 이번 결과에 만족하지 않고 갈수록 대형화·복합화 되는 각종 재난에 대비한 데이터 분석, 재난 위기 대처 능력 향상을 위한 안전교육 등 보다 면밀한 사전 대비로 시민의 안전을 지키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관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0099h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