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NHN페이코, 키티버니포니 에디션 포인트 카드 출시

공유
0

NHN페이코, 키티버니포니 에디션 포인트 카드 출시

NHN페이코가 키티버니포니 포인트카드 2종을 새롭게 출시했다. 사진=NHN페이코이미지 확대보기
NHN페이코가 키티버니포니 포인트카드 2종을 새롭게 출시했다. 사진=NHN페이코
NHN 페이코가 패브릭 디자인 브랜드 키티버니포니와 협업해 페이코 포인트카드 키티버니포니 에디션 2종을 출시했다고 14일 밝혔다. 감각적이고 세련된 카드 디자인과 함께 혜택을 알차게 담았다는 페이코 측 설명이다.

우선 디자인 요소를 강화해 카드를 소지하는 즐거움과 수집욕을 한층 자극한다. 페이코 포인트카드 키티버니포니 에디션은 블랙 래빗과 화이트 래빗 두 가지 버전으로 선보인다. 블랙 카드 앞면에는 귀여운 '리틀 버니즈(Little Bunnies)'가 등장하며, 특수 코팅으로 시그니처 토끼가 튀어나온 듯한 느낌을 준다. 화이트 카드에는 토끼가 풀밭을 뛰어가는 '바운싱 버니(Bouncing Bunnies) 패턴'을 적용했으며, 적층 기법을 활용해 입체감을 한층 살렸다.
또한 카드의 본질에 집중한 직관적이고 알찬 혜택을 제공한다. 먼저 국내 결제 건의 경우 별도의 적립 한도 없이 국내 온라인 결제 1%, 오프라인 0.5%가 무제한 적립된다. 매월 선정되는 인기 브랜드 대상 적립 또는 즉시 할인 혜택도 추가 제공된다.

해외 결제 시에도 전월 이용 실적 등 제한 사항 없이 해외 결제 수수료, ATM 인출 수수료가 면제된다. 현지 통화 환전 없이 원화로 바로 결제돼 환전 수수료가 발생하지 않고, 귀국 후 원화 재환전의 번거로움이 없어 국내외 구분 없이 높은 활용도가 기대된다.

키티버니포니 에디션 카드는 연회비 없이 발급받을 수 있으며, 전 세계 어디서나 편리하게 비자 컨택리스 결제를 이용할 수 있다. 안드로이드 유저라면 페이코 앱을 활용한 모바일 컨택리스 결제도 가능하다. 카드 발급은 올해 12월 31일까지만 받는다.

페이코는 카드 출시를 기념해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포인트카드 최초 발급 후 해외에서 월 30만원 이상 결제 시 최대 3만원 환급 혜택을 준비했다. 또한 기존 포인트카드 유저들도 부담 없이 신규 에디션 카드를 발급받을 수 있도록, 6월 30일까지 재발급 수수료를 면제한다.


편슬기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yeonhaeyo@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