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에스오에스랩, 코스닥 상장 위해 증권신고서 제출

공유
1

에스오에스랩, 코스닥 상장 위해 증권신고서 제출

에스오에스랩이 금융위원회에 증권신고서를 제출하고 본격적인 코스닥 상장 절차에 돌입했다고 12일 밝혔다.

에스오에스랩은 이번 상장을 위해 200만주를 공모한다.
주당 공모 희망가는7500원~9000원으로 총 공모예정금액은약 150억 원~180억 원이다.

기관 대상 수요예측은 4월 30일~5월 8일 5일간 진행하고 5월13일~14일 일반 청약을 거쳐 5월 내 상장을 목표로 하고 있다.상장 주관사는 한국투자증권이 맡았다.

에스오에스랩은 정지성 대표이사 포함한 광주과학기술원(GIST) 박사과정 4인이 2016년에 창업한 라이다(LiDAR, Light Detection And Ranging) 기술 전문 기업이다.

라이다는 레이저를 이용해 거리를 측정하거나 장애물을 감지하는 센서로 자동차 자율주행뿐만 아니라 로봇 자율주행, 산업 안전및 보안 관제, 국방 및 우주항공, XR 분야에서 중요한 요소 기술로 최근 주목받고 있다.

에스오에스랩 창업 멤버 모두 2010년부터 광주과학기술원에서 석박사 과정을 라이다 중심으로 연구해온 라이다 기술 전문가들이다.

에스오에스랩은 시장 니즈에 적중한 제품 개발로 글로벌 시장에서기술력과 경쟁력을 인정받고 있다.
2021년에는 미국 CES 혁신상을 수상했고 2023년에는 미국 글로벌 자동차 산업 매거진 오토테크 아웃룩(Autotech Outlook)에서 글로벌 라이다 기업과 함께 ‘탑10 오토모티브 센서 솔루션’을 수상했다.

라이다 기술 관련 등록 특허도 88건으로 국내에서 가장 많다.

이번 상장을 통해 에스오에스랩은 다양한 사업적 성과를 기반으로 올해부터 ▲로봇 및 오토모티브향 제품 공급 ▲산업 안전 및 스마트시티 등 인프라향 데이터 솔루션 공급을 본격 시작할 방침이다.
'
에스오에스랩 정지성 대표이사는 “에스오에스랩은 글로벌 라이다 기업과 비견해도 손색이 없는 라이다 기술을 보유한 국내 유일한 회사이면서 로봇, 오토모티브, 산업 안전, 스마트시티 등 성장을 위한 사업 확장성도 큰 회사”라며 “이번 상장을 계기로 라이다 분야에서 글로벌 리딩 기업으로 성장하는 것이 목표”라고 포부를 밝혔다.


정준범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jb@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