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삼성증권, 싱가포르 주식 온라인매매 서비스 시작…업계 최초

공유
0


삼성증권, 싱가포르 주식 온라인매매 서비스 시작…업계 최초

center
삼성증권이 업계 최초로 싱가포르 주식시장 온라인 매매 서비스를 시작하며 신규투자자 확보에 나서고 있다.
삼성증권(사장 장석훈)은 업계 최초로 싱가포르 주식시장 온라인 매매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13일 밝혔다.

삼성증권은 싱가포르 주식시장에 규모와 배당 수익률 측면에서 매력이 많은 리츠(부동산투자회사)들이 상장됐다는 점에 주목해 이 서비스 도입을 결정했다.

삼성증권의 이번 온라인 매매 서비스 도입으로 투자자들은 언제 어디서나 싱가포르 주식을 편리하게 매매할 수 있게 됐고, 수수료도 기존 오프라인 대비 절반 이상 저렴한 0.25%로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싱가포르 주식시장의 최고 매력 투자처로 꼽히는 리츠의 경우 높은 배당 수익률이 가장 큰 장점이다.

싱가포르 주식시장에 상장된 리츠의 평균 배당수익률은 6%를 상회해, 글로벌 리츠 선진국인 미국, 일본 등의 배당수익률인 4% 수준과 비교해도 높은 수준이다.

투자 대상도 다양해 작년 말 기준 싱가포르 주식시장에 상장된 리츠는 42개에 이른다. 이들 리츠의 시가총액은 전체 싱가포르 주식시장 시가총액의 약 14%를 차지한다.

서종범 삼성증권 글로벌영업전략팀장은 “저금리와 저성장 장기화로 투자수익을 얻기가 점점 어려워지는 상황에서 배당 매력이 높은 싱가포르 리츠에 대한 온라인 투자는 고객들에게 훌륭한 투자 대안이 될 것”이라고 말하고, “앞으로도 초저금리 시대에 맞는 다양한 상품을 제공할 수 있도록 우수한 상품과 서비스 발굴에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삼성증권은 싱가포르 온라인 서비스 시행에 맞춰 이용 고객 전원을 대상으로 싱가포르 실시간 시세 무료 이벤트를 올 연말까지 한다.


최성해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ada@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