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뷰노, 'KCR 2019' 참가…의료 AI 서비스 선봬

공유
0


뷰노, 'KCR 2019' 참가…의료 AI 서비스 선봬

center
뷰노가 18일부터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대한영상의학회 학술대회에 참가한다. 사진=뷰노
의료 인공지능(AI) 솔루션 개발기업 뷰노(대표 이예하)가 오는 18일부터 21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75차 대한영상의학회 학술대회(KCR 2019)'에서 다양한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17일 밝혔다.

뷰노는 이번 전시에서 부스를 설치, 그동안 임상연구로 민감도·특이도 등 탐지 성능을 입증한 AI 진단 보조 소프트웨어 제품들을 소개한다. 대표적인 제품은 '뷰노메드 체스트 엑스레이(VUNO Med-Chest X-ray)'다. 이 제품은 흉부 X-ray 영상에서 관찰되는 주요 비정상 소견을 학습해 정상 여부를 분류하고 비정상 위치를 제시해 영상 판독을 보조하는 역할을 한다.
국내 최초 AI 의료기기로 알려진 골연령 진단 보조 소프트웨어 '뷰노메드 본에이지(VUNO Med® - BoneAge)'와 높은 정확도로 뇌 위축 정도를 측정해 치매 위험도 판독을 보조하는 '뷰노메드 딥브레인(VUNO Med -DeepBrain)' 등과 현재 임상시험 단계에 있는 흉부 CT 영상의 폐결절을 탐지해 정량화 하는 의료 AI 솔루션 'Lung CT AI'도 만날 수 있다.

이예하 뷰노 대표는 "뷰노의 의료 AI 솔루션은 국내외 다양한 임상환경에서 우수한 성능을 검증받은 것은 물론 의료진의 기존 판독 시스템에 통합 가능해 사용 편의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며 "앞으로도 활용도 높은 AI 진단보조 소프트웨어를 중심으로 국내 의료환경을 발전시키는 데 보탬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황재용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oul3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