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JYP엔터테인먼트 주가, ‘맑음’…트와이스 끌고, ITZY(있지) 밀고

공유
3


JYP엔터테인먼트 주가, ‘맑음’…트와이스 끌고, ITZY(있지) 밀고

center
증권가는 YP Ent.(이하 JYP엔터테인먼트)의 주가가 호실적에 추가상승이 가능하다고 보고 있다. 자료=현대차증권
JYP Ent.(이하 JYP엔터테인먼트)의 주가가 증권사의 호평을 받으며 상승할지 주목된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JYP엔터테인먼트는 20일 오전 9시 19분 현재 전거래일 대비 1.28% 내린 2만3200원에 거래되고 있다.

하루만에 하락세다. 주가는 지난 8월 2만 원선이 무너졌으나 최근 2만3000원대로 오르며 주가상승을 모색하고 있다.

JYP엔터테인먼트는 최근 3분기 깜짝 성적표를 발표하며 증권가의 주목을 받고 있다.
14일 3분기 매출액은 455억 원(+34.1%, 이하 전년 대비), 영업이익은 148억원( 74.5%)로 시장추정치를 크게 웃도는 깜짝실적을 내놓았다.

유성만 현대차증권 연구원은 "아이돌그룹인 트와이스의 올해 상반기 일본 돔공연뿐만아니라 GOT7(갓세븐)의 월드투어 콘서트가 실적에 반영됐다”며 “유튜브와 팬클럽 회비증가로 기타 매출도 성장했다”고 말했다.

앞으로 실적전망도 밝다.

이기훈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3분기에 32.4%의 우수한 영업이익률을 기록했으나 더 기대되는 것은 트와이스의 돔투어 가운데 일본관련 매출이 4분기로 이연됐다는 것"이라며 "신인상 수상이 확실한 ITZY(있지)의 빠른 수익화과정으로 내년 다시 증익이 예상된다"고 말했다.

김현용 이베스트투자증권 연구원도 "2강 아티스트 활동량이 굳건히 유지되는 가운데 아이돌그룹인 스트레이키즈와 ITZY가 빠르게 수익화되는 과정을 거치고 있다”라며 “2020년에도 고성장을 이어갈 유일한 기획사라는 판단이다”고 평가했다.

목표가의 경우 이베스트투자증권 3만 원은 유지한 반면 현대차증권, 하나금융투자는 3만1000원으로 상향조정했다.


최성해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ada@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