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10월 통화량 큰 폭 증가…7%대 굳히나

공유
0


10월 통화량 큰 폭 증가…7%대 굳히나

center
자료=한국은행
10월 시중통화량(M2)이 1년 전보다 7.5% 늘었다. 전월 6.8%보다도 큰 폭으로 상승했다.

한국은행이 11일 발표한 '2019년 10월 중 통화 및 유동성'에 따르면 지난 10월 중 시중 통화를 의미하는 시중통화량(M2, 평잔·원계열 기준)은 2874조1761억 원으로 지난해보다 7.5% 증가했다. 계열조정기준(평잔)으로는 전월 대비 0.8% 늘어난 2874조3275억 원을 기록했다.

M2는 언제든 현금화가 가능한 자금으로 현금통화를 비롯해 요구불예금, 수시입출식 저축성 예금 등 협의통화(M1)에 머니마켓펀드(MMF), 2년 미만 정기 예·적금, 수익증권 등 금융상품이 포함되는 넓은 의미의 통화 지표다. 쉽게 말해 언제든지 현금화할 수 있는 돈을 뜻한다.

M2 증가율은 올 9월(7.6%)에 7%대에 들어섰다가 10월(7.5%)도 7%대를 유지했다.

상품별로는 2년미만 정기예·적금이 11조2000억 원, 머니마켓펀드(MMF)가 6조4000억 원씩 각각 증가했다.

경제 주체별로는 가계 및 비영리단체가 8조1000억 원, 기업과 기타금융이 각각 6조3000억 원, 6조3000억 원 늘었다.


한현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an0912@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