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올해 알바시장 최대 관심사는 '최저임금'

공유
0


올해 알바시장 최대 관심사는 '최저임금'

center
자료사진


올해 아르바이트 시장의 가장 큰 관심사는 '최저임금'으로 나타났다.

13일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운영하는 아르바이트 포털 알바몬이 고용주 325명, 아르바이트생 2168명을 대상으로 설문한 결과, 고용주의 58.8%, 아르바이트생 가운데 55.5%가 올해 핫이슈로 최저임금을 꼽았다.

아르바이트생이 꼽은 핫이슈는 최저임금 미지급 31%, 쪼개기 아르바이트 27.8%, 생계형 아르바이트 26.3% 순으로 나타났다.

고용주들이 선택한 핫이슈는 최저임금에 이어 쪼개기 아르바이트 32.3%, 생계형 아르바이트 23.7%, 황혼 아르바이트 증가 17.5% 등이었다.

쪼개기 아르바이트는 고용주가 인건비 부담 때문에 주휴수당을 피하기 위해 풀타임이 아닌 단시간 아르바이트를 쓰는 것으로, 최저임금 인상 후 성행하고 있는 고용 형태다.

아르바이트생들은 2020년 새해 희망뉴스로 '아르바이트를 존중하는 사회인식'(40.8%), '최저임금 1만원 시대'(32.7%), '최저임금 100% 적용'(31.3%), '임금체불 등 부당대우 근절'(26.6%) 등을 바란다고 밝혔다.

고용주들은 '경기호황'(40%), '임대료 상한제 도입'(35.1%), '최저임금 동결'(32.6%), '주휴수당 폐지'(31.7%) 등을 꼽았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