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건조한 겨울, 건선으로 고민한다면 한의원 치료가 도움 될 수 있어

공유
0


건조한 겨울, 건선으로 고민한다면 한의원 치료가 도움 될 수 있어

center
차건 창원 하늘체한의원 원장은 “건선 치료는 무엇보다 환자 개개인의 체질과 피부 상태에 따라 다른 유형을 갖고 있기 때문에 치료방법을 결정하는데 있어 전문 의료진의 체계적인 상담이 중요하다”라고 설명했다, 차건 원장이 혼자 상태를 살펴보고 있다. 사진=창원 하늘체한의원


피부질환은 계절에 따라 그 증상의 정도가 조금씩 다르다. 요즘 같은 건조하고 쌀쌀한 날씨의 경우, 피부 건선의 발생 가능성이 높다. 특히 계절에 관계없이 대한민국을 뒤덮는 미세먼지는 이 같은 피부질환을 더욱 악화시킬 수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일반적으로 건선은 성인이나 청소년, 어린이까지 성별과 연령을 가리지 않고 나타난다. 건선은 피부 장벽 기능의 손상으로 인해 표피세포가 과다증식해 각질이 겹겹이 쌓이는 증상을 말한다. 환부의 혈관 역시 확장, 증식돼 피부가 붉게 변하는 홍반 증상을 띄기도 한다.

초기의 경우 단순히 습진, 무좀, 알레르기 반응으로 잘못 알기 쉽다. 그러나 증상을 발견한 후 제대로 된 치료하지 않으면 염증이나 출혈로 확대될 수 있다. 이는 많은 건선 환자들에게서 나타나는 증상에 해당한다.

항생제, 연고 등을 통해 건선 치료를 진행한다고 해도 쉽게 증상의 완화를 기대하기 어려운 경우도 많다. 대표적인 악성 피부질환 중 하나이지만 질환의 원인을 제대로 이해하지 못해 눈에 보이는 증상만을 개선하려고 했기 때문이다.

한의학에서는 이 같은 피부질환을 단순히 피부 바깥의 증상 진단이 아닌 피부 속, 체질 신체 내부의 면역력 등 종합적인 진단을 통해 치료를 시행한다. 건선의 원인을 낮은 피부 면역력과 비정상적인 세포 생성으로 보고 건강한 피부장벽 개선을 통해 피부 스스로 건강한 상태를 유지할 수 있도록 한다.

피부 장벽 기능의 저하를 진단하는 한의학적 피부질환 치료는 신체 내부 기능의 항진을 주목표로 한다. 탕약처방 등을 통해 면역력을 회복하고 신체 내부의 불균형을 올바르게 정립한 뒤, 피부 겉면의 증상에 관해서는 약침이나 침치료를 비롯해 바르는 외용제를 통해 염증을 가라앉히고 피부 재생을 돕는 방법을 시행한다.

차건 창원 하늘체한의원 원장은 “건선 치료는 무엇보다 환자 개개인의 체질과 피부 상태에 따라 다른 유형을 갖고 있기 때문에 치료방법을 결정하는데 있어 전문 의료진의 체계적인 상담이 중요하다”면서 “잘못된 한의학적 처방은 체질 변화나 더딘 치료 등의 부작용을 가져올 수 있기 때문에 경험이 풍부한 의료진을 통해 원인을 정확히 파악하고 치료 기간뿐 아니라 치료 후 꾸준한 관리가 가능한 생활습관을 들이는 것이 바람직하다”라고 당부했다.


황재용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oul3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