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北 리용호 외무상 교체? 김정은 대미외교전략 수정?

공유
0


北 리용호 외무상 교체? 김정은 대미외교전략 수정?

美 NK뉴스 ‘노동당 지도부 단체사진에 얼굴 안보여’ 평양소식통 인용보도
"對美대화 가능성 두되 '외교카드 폐기' 암시로 트럼프 압박 가능성" 전망

center
리용호 북한 외무상. 사진=뉴시스

북한의 대(對)미국 전략과 정책을 총괄하는 리용호 외무상이 교체됐다는 보도가 나와 사실 여부에 관심이 쏠린다.

연합뉴스는 미국의 북한전문매체 NK뉴스 보도를 인용해 리 외무상이 교체됐으며, 후임자는 아직 파악되지 않고 있다고 전했다.

NK뉴스는 18일(현지시간) 평양 소식통들을 인용, 이달 초 북한 노동당 지도부 단체사진에서 리 외무상이 보이지 않아 교체된 것 아니냐는 관측이 나왔다고도 보도했다.

다만, 북한 당국의 철저한 보안으로 사실 여부를 직접 확인할 수 없다는 점에서 리 외무상의 교체 여부는 오는 23일 평양에서 열리는 연례 북한 대외공관장 행사를 전후해 가려지고, 후임자 역시 공개될 것이라고 NK뉴스는 전했다.

이 매체는 리 외무상의 교체가 사실로 확인된다면 그 배경으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지난해 베트남 하노이 북-미 정상회담 이후 교착 상태에 빠진 가운데 미국 트럼프 대통령에게 외교적 대화의 가능성을 열어두되 대미외교 수뇌를 교체함으로써 미 정부를 최대한 압박하려는 외교전략으로 풀이했다.

리용호 외무상은 지난 2016년 외무상에 기용된 이후 줄곧 최선희 외무성 제1부상과 함께 대미전략을 책임지고 있다.


이진우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rainygem2@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