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군산시, 과학영농종합분석센터 신축 추진

공유
0


군산시, 과학영농종합분석센터 신축 추진

center
전북 군산시가 푸드플랜 학교급식 및 로컬푸드 안정성 확보를 위해 과학영농종합분석센터 건립을 추진해 주목을 받고 있다.

군산시농업기술센터는 학교급식 친환경농산물, 로컬푸드 및 푸드플랜 사업지원과 지역 농업인을 위한 농업 활성화를 위해 과학영농종합분석센터를 건립을 추진한다고 21일 밝혔다.

농업기술센터에 따르면 총사업비 19억을 투입해, 농업기술센터부지에 연면적 695㎡, 지상 2층 규모로 종합분석센터 조성사업을 연내 완공을 목표로 추진한다.

새로 건립되는 과학영농종합분석센터는 그동안 분산돼 운영되고 있는 종합검정실, 병해충진단실, 미생물실 등을 한곳으로 통합, 운영한다. 또 농업환경자원에 대한 분석검정기능 강화할 계획으로 시험, 연구동의 일원화된 신속한 원스톱 서비스로 운영하게 된다.

특히 푸드플랜 사업선정, 학교급식 및 로컬푸드 사업정착, 친환경 농산물 생산단지 확대에 따른 농산물안전성 확보가 시급하다고 판단해 잔류농약 문제와 중금속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유해물질 분석실 설치에 역점을 두고 추진한다.

김창환 소장은 ”과학영농종합분석센터의 신축으로 분석기능 강화와 유해물질 분석실을 확대운영하기 위해서는 분석능력 및 분석결과의 해석능력이 가능한 전문적인 운영인력의 육성 및 확보가 병행되어야 한다“며, ”농업인에게 과학영농을 위한 양질의 종합분석지원 서비스를 제공해 안전한 농산물의 안정적인 생산을 도모하고 군산시의 농업환경 보전체계를 구축하겠다“ 고 말했다.


온기동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1699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