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우한 폐렴’ 비상…대한항공 中 우한 노선 23일부터 중단

공유
0


‘우한 폐렴’ 비상…대한항공 中 우한 노선 23일부터 중단

주 4회 운항 중인 ‘인천~우한’ 운휴…2월 이후 운항 여부 결정



center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 입국장에서 인천국제공항 위생소독용역 직원들이 방역작업을 하고 있다.[사진=뉴시스]


대한항공은 중국 우한 공항으로 향하는 항공편을 운항 중단하기로 했다. 중국에서 발생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인 이른바 ‘우한 폐렴’ 확산에 따른 대응 조치다.
대한항공은 23일 오는 31일까지 주 4회 운항 중인 인천~우한 노선을 운휴한다고 밝혔다. 대한항공은 해당 항공편 예약 승객에게 운휴에 대해 안내하고, 2월 이후 우한 노선 운항과 관련해서는 중국 당국의 조치 사항과 연계해 결정하겠다는 계획이다.

앞서 중국 당국은 24일 부로 우한 공항의 모든 국내·국제 항공편에 대해 운항 불가를 결정했다.

대한항공측은 “이번 '우한 폐렴'과 관련, 승객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여 필요한 모든 조치를 취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티웨이항공도 지난 21일 예정이었던 우항 노선의 신규 취항을 연기하기로 했다.


민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inc0716@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