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유한양행-오상헬스케어, 포괄적 사업협력 협약서 체결

공유
0

유한양행-오상헬스케어, 포괄적 사업협력 협약서 체결

AI, 디지털 헬스케어로 대표되는 신사업 분야

유한양행과 오상헬스케어가 포괄적 사업협력 양해각서 체결식을 진행했다고 31일 밝혔다. 왼쪽부터 이동현 오상헬스케어 회장과 조욱제 유한양행 대표. 사진=유한양행
유한양행과 오상헬스케어가 포괄적 사업협력 양해각서 체결식을 진행했다고 31일 밝혔다. 왼쪽부터 이동현 오상헬스케어 회장과 조욱제 유한양행 대표. 사진=유한양행
유한양행과 오상헬스케어는 유한양행 본사에서 전략적 제휴 및 사업 협력을 위한 협약서를 체결했다고 31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신성장 산업 동력의 발굴과 육성' 및 '기존 사업의 시너지 창출'에 상호 협력키로 했다.

협약서의 주요 내용은 △인공지능(AI), 디지털 헬스케어로 대표되는 신사업 분야 협력 △상호 국내외 네트워크 활용을 통한 판매 확대 △체외진단 제품의 개발·공급·마케팅·인허가 분야 협력 △양사 시너지 사업에 대한 공동 투자 등이다.

양사는 향후 실질적인 협력이 이뤄질 수 있도록 교류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며 상호 시너지가 나는 사업을 영위하는 기업을 M&A할 때 공동 투자하는 계획도 가지고 있다. 오상헬스케어는 지난해부터 유한양행과 협력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자가진단키트를 약국에 공급하고 있으며 해당 사업의 협력 경험이 이번 협약 체결로 이어졌다.

조욱제 유한양행 대표는 "체외진단 전문 기업인 오상헬스케어와의 이번 사업협력 협약서 체결로 다양한 사업분야에서의 협력을 추진해 나갈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특히 양사간 시너지 효과를 기대할 수 있는 사업분야에서의 협력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동현 오상헬스케어 회장은 "전문의약품에서 동물의약품, 생활용품에 이르기까지 바이오 헬스케어 전 분야에서 리드하고 있는 유한양행과 협력을 체외진단 전문 기업에서 바이오 헬스케어 기업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이재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iscezyr@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