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Sh수협은행, 서천 특화시장 화재 피해 상인에 300억 긴급금융

공유
0

Sh수협은행, 서천 특화시장 화재 피해 상인에 300억 긴급금융

강신숙 수협은행장. 사진=수협은행
강신숙 수협은행장. 사진=수협은행
Sh수협은행이 서천 특화시장에서 발생한 화재피해 상인을 대상으로 총 300억원 규모의 긴급 금융지원을 실시한다고 25일 밝혔다.

서천 특화시장 화재로 피해를 입은 어업인과 개인 소상공인 등은 수협은행이 제공하는 긴급금융지원을 받을 수 있다. 행정관청에서 ‘피해사실확인서’를 발급받아 지원받고자 하는 수협은행 영업점에 제출해야 한다.
수협은행은 화재 피해를 입은 어업인과 개인,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최대 200만원 이내의 생활안전 자금 대출을 지원한다. 또한 운전자금(최대 5억원 이내)과 시설자금(피해복구 소요자금 이내)을 지원할 방침이다.

신규 대출 시에도 개인과 소상공인에게는 최대 1.0%, 어업인에게는 최대 1.5%의 우대금리를 제공‘’한다. 기존에 보유중인 대출도 최대 1년 이내 만기 연장이 가능하고 최대 6개월 이내 원리금분할상환유예를 받을 수 있다.

강신숙 수협은행장은 “화재 피해를 입은 시장 상인들이 조속히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할 것”이라며 “취약계층의 금융 사각지대는 없는지 꼼꼼히 살펴보겠다”고 전했다.


노훈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unjuroh@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