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보험·카드 풍향계] KB손보 연 8% 금리 적금 선봬… 신한카드, 차세대 AI 공동연구

공유
0

[보험·카드 풍향계] KB손보 연 8% 금리 적금 선봬… 신한카드, 차세대 AI 공동연구

KB손보가 KB국민은행과 협업해 자동차보험을 가입하면 연 8% 금리를 주는 KB차차차 적금을 출시했다. 사진=KB손해보험 제공이미지 확대보기
KB손보가 KB국민은행과 협업해 자동차보험을 가입하면 연 8% 금리를 주는 KB차차차 적금을 출시했다. 사진=KB손해보험 제공

KB손보 “연 8% 금리’ KB차차차 적금 출시”


KB손해보험이 자동차보험 가입 고객에게 연 3.0%의 우대 금리를 적용해 최고 연 8.0% 이율을 적용받을 수 있는 'KB차차차 적금’을 출시했다고 29일 밝혔다.

‘KB차차차 적금’은 KB손해보험과 KB국민은행이 협업한 상품으로, KB스타뱅킹 앱을 통해 가입할 수 있는 12개월 만기 자유적금이다.

1인당 1계좌를 개설할 수 있으며, 월 5만 원부터 최대 10만 원까지 자유롭게 저축할 수 있다. 이 상품의 기본이율은 연 2.5%이며, 우대금리를 더해 최고 연 8.0%(세전) 금리를 적용 받을 수 있다.

KB손보에 따르면 우대금리는 ▲국민은행 입출금 계좌를 통해 30만 원 이상의 KB손해보험 초회납 자동차보험료를 납부한 경우 연 3.0% ▲은행·계열사 상품서비스 마케팅 동의 시 연 1.0% ▲적금 만기 전월에 보유한 KB스타클럽 별 개수가 가입 전월 대비 증가 시 연 1.0% ▲KB손해보험 앱을 KB국민인증서로 3회 이상 로그인 시(월 1회만 인정) 연 0.5%로, 4가지 항목 모두 충족 시 최고 5.5%가 제공된다.

이 중 연 3.0%의 우대금리를 적용 받을 수 있는 자동차보험 가입 우대이율은 KB손해보험의 개인용 및 업무용 자동차보험(개인소유 한정) 상품에 가입하고 KB국민은행 입출금 계좌에서 30만 원 이상의 초회납 보험료를 전액 계좌이체로 납입한 경우 적용 받을 수 있다.

KB손해보험 관계자는 “KB손해보험과 KB국민은행이 손잡고 KB금융 계열사 시너지 제휴 상품인 ‘KB차차차 적금’을 출시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KB손해보험은 고객들의 니즈를 반영해 다양한 복합 금융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신한카드, 차세대 AI 공동연구 나선다


신한카드가 LG AI연구원과 DX전문기업 LG CNS와 손을 잡고 AI 공동연구를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신한카드는 3,100만 고객의 소비 빅데이터를 가졌으며 LG AI연구원과 LG CNS는 AI, 데이터 분야에서 최고 수준의 경쟁력과 서비스 레퍼런스를 확보하고 있어 시너지 기대된다.

3사는 AI 공동연구를 통해 ▲ 신한카드 3,100만 고객과 300만 가맹점 데이터를 기반으로 AI 연계형 개인화 검색, 추천, 오퍼 관련 고객 서비스 상용화, ▲ 대내외 업무 효율화 관점의 AI 어시스턴트(Assistant) 시스템 구축 등의 과제를 수행할 예정이다.

이번 협약식은 문동권 신한카드 사장과 현신균 LG CNS 대표이사, 배경훈 LG AI연구원장 등 각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 중구 신한카드 본사에서 지난 26일 진행됐다.

문동권 신한카드 사장은 “빅데이터와 AI 영역에서 최고 경쟁력을 갖고 있는 3사간의 협업을 통해 차별된 시너지가 나올 것으로 기대한다”며 “향후에도 AI 생태계 내 금융 특화 경쟁력 확보를 통해 AI 성공사례를 지속 창출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현신균 LG CNS 대표이사는 “신한카드가 생성형 AI를 포함한 다양한 DX 기술을 활용해 고객에게 차별된 가치를 창출할 수 있도록 비즈니스 파트너의 역할을 더욱 공고히 할 것”이라고 밝혔다.

배경훈 LG AI연구원장은 “빠르게 변화하는 금융시장에서 창조적 금융을 선도하는 신한카드와 LG CNS의 AI 사업화 노하우, 그리고 LG AI연구원의 혁신적인 AI 기술력을 바탕으로 더 발전적이고 다양한 AI 비즈니스 성공 사례를 만들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다정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2426w@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