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시흥시, 더위를 식힐 수 있는 그늘막 55개 추가 설치

공유
0

시흥시, 더위를 식힐 수 있는 그늘막 55개 추가 설치

시흥시청사. 사진=시흥시이미지 확대보기
시흥시청사. 사진=시흥시
시흥시는 시민들이 보행 인구가 많은 교차로 및 횡단보도에서 신호를 기다리는 동안 더위를 식힐 수 있는 ‘2024년 그늘막 설치사업’을 완료했다고 1일 밝혔다.

시는 올해 3억 1000만 원을 투입해 그늘막 55개소(스마트 그늘막 32개소, 고정형 그늘막 23개소)를 추가로 설치함으로써, 현재까지 관내에 총 534개소의 그늘막을 운영하고 있다. 이는 여름철 시민들의 편의를 증진시키고 폭염으로 인한 피해를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최근에는 직원들이 현장에 가서 직접 접고, 펴야 하는 고정형 그늘막의 불편을 해결하기 위해 가격은 비싸지만, 기상 상황에 따라 자동으로 접히고 펴지는 스마트 그늘막을 더 많이 설치하고 있다. 올해는 스마트 그늘막 32개소를 추가로 설치해 현재 총 64개소가 운영 중에 있다.

시는 앞으로도 예산을 확보해 시민들에게 쾌적한 보행환경을 제공할 계획이다.

폭염 저감시설 그늘막 사업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시흥시청 건설행정과로 하면 된다.


이관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0099hee@g-enews.com